부안군청 공무원, 미얀마 민주주의 회복 운동 참여

가 -가 +

양건립 기자
기사입력 2021-05-07 [20:32]



[케이에스피뉴스=양건립 기자] 부안군수(권익현)는 미얀마 국민의 민주주의 회복을 위한 ‘1청원 1티셔츠 구매 운동’에 적극적인 동참에 나섰다.

이 운동은 미얀마 국민과 유학생을 돕기 위해 전북도청에서 가장 먼저 참여하고 이를 확산시켰다.

부안군에 따르면 미얀마 민주주의 회복에 도움이 되고자 부안군청 직원들이 ‘1청원 1티셔츠 구매 운동’에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모습으로 동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전국공무원노조 부안군지부와 관내 사회단체에서도 ‘1청원 1티셔츠 구매 운동’ 취지에 적극적으로 공감하며 힘을 보태주었다.

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와 국제선교단체인 행복한아시아가 추진하는 ‘미얀마 사랑 티셔츠 판매’ 운동의 수익금은 전북도내 거주 미얀마 유학생을 지원하고 미얀마 본국의 국민에게 의료 및 방역물품을 지원하는 데 사용된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미얀마 국민의 민주주의 회복을 위한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부안군청 공직자들에게 감사드리며, 비록 적은 금액이지만 조금이나마 미얀마 국민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건립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