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수원시, 2025까지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 수립

가 -가 +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21-04-13 [22:55]

 

수원시가 올해 미세먼지 70톤 감축을 목표로 시민 건강을 위해 미세먼지 줄이기 올인한다는 점에서 2021~2025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 수립했다. 계획안에 따르면 수원시내 8개 지점 측정한 지난해 연평균 초미세먼지 농도 21/2025년 농도 17/이하 목표로 4대 분야 36개 과제 선정·추진으로 계절관리제, 수송분야 지원, 집중관리구역 운영 및 도시숲 조성 등이 관건이다. 아울러 대기에 가득 차 푸른 하늘을 앗아가는 미세먼지는 은밀한 살인자라는 악명을 떨친다. 마스크를 써도, 공기청정기를 가동해도 실내·외를 가리지 않고 부유하다 우리의 몸속으로 침투해 건강에 위협을 가하기 때문 더 나은 도시 환경은 물론 시민들의 건강과도 직결되는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체계적으로 관리한 점을 짚어본다.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실시간 관리>

 

수원시는 8개 지점에서 대기오염을 측정한다. 고색동, 광교동, 신풍동, 영통동, 인계동, 천천동, 호매실동에 위치한 7개 도시대기 측정소와 동수원사거리의 도로변 측정소에서 5분 간격으로 대기 관련 정보가 수집된다. 측정 항목은 초미세먼지, 미세먼지, 아황산가스, 오존, 이산화질소, 일산화탄소, 풍속, 온도 등이다. 파악된 대기 관련 정보는 시민들에게 실시간으로 제공되고, 매월 대기환경 분석 보고서를 작성해 수원시 홈페이지 시정소식과 대기질알리미 서비스에 공개한다. 이 정보들은 수원시가 대기질 개선을 위한 대책을 수립하는 기초 자료로도 활용된다.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때 시민들에게 전달하는 미세먼지 관련 경보는 두 가지로 운영된다. 먼저 대기오염 경보제는 초미세먼지와 미세먼지, 오존 등의 시간당 평균 농도를 기준으로 현재 주의가 필요한 경우 주의보 또는 경보로 나눠 발령된다. 이와 함께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는 고농도 미세먼지가 장기간 예측될 경우, 단기간에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공공과 민간부문의 의무사업장에서 선제적으로 조치하는 5단계로 실시된다. 특히 지난 201912월부터는 계절관리제도 적극 추진 중이다. 연말(12)~연초(3) 미세먼지 농도가 평소보다 높은 시기에 강화된 관리를 통해 수송, 산업, 발전, 생활 등 부문별 노력을 집중함으로써 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노력한다.

 

<수원시 미세먼지 평균농도 낮추기>

 

지난해 수원시는 연평균 초미세먼지(PM2.5)21/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평균 25/대비 16%가 개선된 수치다. 초미세먼지 농도는 2016~201726/에서 201823/, 201925/등으로 감소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미세먼지(PM10)201653/㎥→201748/㎥→201841/㎥→201942/㎥→202038/로 감소했다. 특히 지난해 처음 도입된 계절 관리제 기간에는 초미세먼지 농도가 전년 같은 기간보다 감소폭이 컸다.

 

아울러 시행 이전인 37/였던 농도가 시행 첫해(2019~2020)와 두 번째 해(2020~2021) 모두 28/수준으로 감소하면서 일정 수준의 농도 개선 효과를 보였다. 초미세먼지가 가장 심했던 것은 1, 미세먼지는 3월에 평균치가 가장 높았다. 반면 9월에는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가 가장 양호한 것으로 관측됐다. 수원시는 초미세먼지 농도 개선이 5등급 차량 운행 제한 등 정책 효과, 중국의 지속적인 미세먼지 개선 추세, 코로나19로 인한 생산 및 소비활동 감소, 양호한 기상 조건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수원시가 미세먼지 관리를 위한 연구용역을 통해 초미세먼지 배출량을 파악한 결과, 수원시에서는 연간 451t의 초미세먼지가 발생한다. 이 중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는 것은 수송 분야다. 자동차 등 도로이동오염원이 25.8%, 건설장비 등으로 인한 비도로이동오염원이 23.2%, 도로재비산먼지 16.1% 등이 3대 배출원이다. 즉 주요 배출원인 수송 분야의 관리가 주효했던 셈이다.

 

<수원시 미세먼지 관리 5년 종합계획>

 

수원시는 지난해 9자연과 더불어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한 수원시를 비전으로 ‘2021~2025 수원시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을 수립했다. 종합계획 수립을 위해 20197월부터 연구용역을 진행하고, 지난해 9월 전문가와 시민들이 함께 참여한 온라인 공청회도 거쳤다. 5년간 미세먼지 관련 대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종합계획의 구체적인 목표는 2025년 연평균 초미세먼지 농도를 17/이하로 낮추는 것이다. 이를 위해 정책 기반, 배출저감, 시민건강보호, 시민참여·소통 등 4대 주제로 나눠진 36개 추진과제가 설정됐다.

 

먼저 정책 기반 과제로는 미세먼지 인벤토리 구축, 대기질 측정 고도화 및 정보공개 등 정보수집과 분석을 중심으로 협의회와 도시 간 네트워크 등이 추진된다. 배출저감을 위해서는 수송과 산업, 에너지, 생활 등 배출원을 분야별로 나눠 총 17개의 과제가 집중적으로 추진된다. 특히 가장 많은 배출원이 포함된 수송 분야가 포함된 만큼 수소차 등 친환경 자동차를 보급하고, 노후 경유차와 건설기계 등 주요 배출원을 저공해화하는 것이 주축이다. 시민건강보호에는 11개 사업이 포함됐다. 학생과 취약계층 등의 건강보호를 위해 실내 공기 질을 관리하고 고농도 기간 관리도 강화한다. 마지막으로 시민들의 참여와 소통을 끌어내기 위한 홍보와 교육을 강화하는 데는 3개 추진과제가 포함됐다.

 

<2021년 미세먼지 70톤 줄인다>

 

종합계획 시행의 첫해인 올해 수원시의 미세먼지 감축 목표는 70.71톤이다. 2020년도에 감축한 56.6t20% 이상을 상회하는 목표다. 우선적으로 5등급 차량의 조기 폐차와 매연저감장치 부착 지원 등을 통해 배출원의 배출량을 최대한 줄인다. 또 수소차, 전기차, 전기버스, 전기이륜차, 전기화물차, 천연가스 버스 등 다양한 친환경 차량을 보급해 미세먼지를 감축한다는 계획이다.

 

다만 직접 배출이 이뤄지지 않는 소규모 대기오염배출사업장 시설개선, 신재생에너지 보급, 에너지 고효율화 사업이나 2차 생성되는 미세먼지의 경우 삭감량이 산출되지 않는 만큼 다양한 정책으로 인한 미세먼지 감축 효과는 이보다 클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수원시는 올해부터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원사업을 시작한다. 대상지는 영통구 영통로 인근 민감 계층 이용시설이 밀집된 구역 22면적이다. 차량통행량이 많은 대로 인근으로, 공업지역과도 인접한 해당 지역은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등학교, 경로당 등 미세먼지로 인해 영향을 많이 받을 수밖에 없는 민감계층 이용시설도 집중된 곳이다.

 

수원시는 해당 지역에 속한 어린이 이용시설 40개소에 환기시스템과 에어샤워 등 미세먼지 저감시설 설치를 지원한다. 설치 후 미세먼지 저감 효과를 모니터링 해 향후 사업의 확대 여부도 검토할 계획이다. 또 살수차와 분진흡입차 등도 집중적으로 운영하고, 미세먼지 대응교육과 홍보,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지도점검 등 각종 미세먼지 관련 사업을 우선적으로 지원해 미세먼지 안심 구역으로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

 

<도시숲, 학교숲, 그린커튼으로>

 

미세먼지를 직접적으로 줄이는 것만큼 중요한 것은 도심 속 녹지를 만드는 일이다. 수원시는 도시숲, 학교숲, 그린커튼 등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효과를 가져오는 다양한 사업을 확대 추진해 왔다. 도시숲은 도시공원과 공공녹지 등에 큰 나무를 심고, 녹지를 조성하는 것이 기본이다. 수원시에서는 지난해에만 199개소의 도시숲 조성이 완료돼 46의 녹지공간이 생겼다. 적극적인 큰나무 심기 사업 추진으로 도시공원에는 13496주의 나무가 식재됐다.

 

이뿐만 아니다. 수원지역 70%의 학교에는 학교숲이 조성돼 있다. 202개 초···특수학교 중 143곳에 총 123265면적이다. 학교숲 조성은 2003년부터 꾸준히 진행돼 왔다. 공공 청사 및 학교와 다중이용시설 건물 창가에 녹색 식물을 설치하는 그린커튼 사업도 도심 녹화에 중요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배출원에 대한 관리는 물론 시민건강 보호를 위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지원 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는 데 집중해 미세먼지 걱정을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kspnews.com 의 다른기사보기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광고

특집 관련기사

광고
광고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