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시·군과 전 분야 자살예방 협업 본격화

13일 자살예방 협업과제 보고회…신규 과제 포함 422건 추진

가 -가 +

김아영 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20-07-13 [16:09]

 

시·군과 전 분야 자살예방 협업 본격화


[케이에스피뉴스=김아영 기자 kspa@kspnews.com] 충남도가 자살률을 낮추기 위해 경제·사회·일자리·의료·복지 등 전 분야에서 자살예방 협업을 추진한다.

도는 1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15개 시·군과 함께 충남 자살률 1위 극복을 위한 자살예방 협업과제 보고회를 개최했다.

김용찬 행정부지사와 실·국·원·본부장, 시·군 자살예방 관계자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보고회는 자살예방 시행계획 추진상황 설명, 자살예방 협업 추진계획 보고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신규 과제 120건을 포함해 도 60건, 시·군 362건 등 총 422건의 협업과제를 보고했다.

도에서는 금융소외자 소액 금융지원 충남형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연계 자살예방 홍보 산림치유 활동으로 자살고위험군 심리회복 지원 자살예방 홍보 캠페인 추진 행복한 공동체 만들기 자살예방 자원봉사 활동 추진 생활개선회 자살예방 공감 확산 후원 결연 등을 발표했다.

시·군에서는 다문화가족 자살예방사업 추진 저수지 등 자살 빈발 우려 장소 자살예방 1차 의료기관 및 약국과 함께하는 자살예방 주민자치회와 함께하는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 내가 키우는 반려식품-어르신 식물친구 사랑으로 다가가는 감동 검침 서비스 등 현장과 밀접한 신규 과제 위주로 제안했다.

도와 시·군 전 부서는 이번 보고회를 통해 협업과제를 공유하고 생명사랑 붐을 조성해 자살예방사업을 본격 전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 김 부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우울·불안 등 정신건강 문제가 대두되면서 자살예방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중요한 시점”이라며 “복합적인 자살 원인을 해결하기 위해 전 분야, 전 부서가 협력하고 도민을 위한 ‘더 행복한 충남’ 실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아영 기자 kspa@kspnews.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