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고양-37·38번째 확진자 발생 모두 명지병원 간호사

가 -가 +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20-04-26 [13:30]


[케이에스피뉴스] 25
~26일 주말 양일간 고양시에서 37·38번 두 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둘은 모두 고양시 덕양구 명지병원에서 코로나19 환자 격리병동 간호사로 근무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37번째 확진자 A씨는 20대 여성으로, 지난 25일 오후 12시경 명지병원 격리병동에서 일반병동으로의 근무지 변경을 위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같은 날 오후 2230분경 최종 양성통보 받았다.

 

38번째 확진자 B씨는 20대 여성으로, A씨가 확진자로 밝혀짐에 따른 격리병동 의료진 전수검사 과정에서 25일 오후 11시경 검사를 받았고, 26일 오전 8시 최종 양성판정 받았다.

 

A씨와 B씨 모두 특이증상은 없었으며, 현재 명지병원 격리병상에 입원해 치료 중으로, 추가접촉자 등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kspnews.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167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