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영 더불어민주당 용인시갑 후보, 원삼반도체클러스터 세계적 첨단단지로 육성약속

원주민 토지보상 및 양도세 문제 등 법적 노력

가 -가 +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20-03-28 [09:48]


[케이에스피뉴스] 오세영 더불어민주당 용인시갑 국회의원 후보는 엄교섭 경기도의원, 남홍숙 용인시의회 부의장, 김진석, 안희경 용인시의원과 함께 지난 27일 원삼농협에서 반도체클러스터 연합비상대책위원회의 정책제안 간담회를 개최하여 원삼반도체클러스터를 세계적인 첨단단지로 육성하기로 약속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세영 후보는 “원삼지역은 역사적으로 독립운동 성지와 전통적인 자연힐링 지역으로 보존 가치도 매우 높은 지역인데, 용인의 균형발전과 미래세대를 위해서는 아주 좋은 기회”라고 설명하고, “주민들이 현실적 가격으로 보상이 이루어지고, 이에 따른 양도소득세 등 각종 세금에서 특별혜택이 있어야 하는데 공감을 한다”라며 “정부와 경기도, 용인시, SK측과 솔로몬의 지혜를 발휘하여 속 시원한 해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용인반도체클러스터는 오세영의 정책공약에 반영했듯이 이천-원삼-안성-평택을 잇는 부발선 철도를 연결하고, 중부고속도로 배후도시가 형성되어 주민들의 생활편의는 물론 지역경제에도 긍정적 영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나, 조상대대로 내려온 청정자연과 농촌의 보존까지도 어우러지는 계획은 필수적 사항이라고 주장했다.

 

오세영 후보는 “제가 반드시 국회의원이 되어 국토교통부, 기획재정부, 국세청, 경기도, 용인시 등 다양한 인허가 기관과의 끈질긴 협상으로 주민들이 만족하는 조세특례제한법 등 관련법을 개정하여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선물을 갖고 주민여러분께 보고 드리겠다”라고 약속하고, 반도체클러스터뿐만 아니라 배후도시 조성과 폐수 등을 활용하는 스마트팜의 중심지가 되도록 노력을 하겠다고 발표했다.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