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과림동 ‘코로나19’ 극복 손길 이어져

가 -가 +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20-03-21 [09:23]


[케이에스피뉴스] 시흥시 과림동에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한 격려가 담긴 따뜻한 나눔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과림동은 마을 특성상 지역 내에 위치한 약국 및 구매처가 없어 마스크 구매가 힘든 상황이다. 관내 어르신 및 취약계층 가구는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이 있었으며, 이에 관외에서 마스크를 구입하는 불편함을 줄이고자 각 통 통장과 관내 사회적기업과 협력하여 마스크 구매 대행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18일 과림동에 따뜻한 손길이 전달됐다. 익명의 마스크 후원자가 과림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코로나 방역 업무에 노고가 많으시다. 항상 힘내시기 바란다”라며 마스크와 빵을 전달했다. 그러면서 “마스크는 필요한 분들에게 나누어 주고, 간식은 코로나19로 고생하시는 직원들이 드시고 힘내시라”고 덧붙였다.

 

조현자 과림동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이웃을 먼저 위하는 따뜻한 마음을 나눠 주셔서 감사하다. 보내주신 응원의 마음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서로 돕고 살아가는 과림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연실 복지전문기자 kspa@kspnews.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