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기상청, 19일 수도권 매우 강한 바람 주의 당부

가 -가 +

김정훈 기상전문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20-03-18 [23:16]


[케이에스피뉴스] 최대순간풍속 90km/h(25m/s) 이상의 매우 강한 돌풍 주의

천막, 간판, 철탑 등 야외 시설물 관리 철저, 해상/항공 운항 주의

19일 아침부터 낮 사이, 5㎜ 내외의 비

천둥·번개와 돌풍을 동반한 국지적인 소낙성 비

 

[ 강풍 / 풍랑 전망 ]

(강풍) 19일(목) 새벽부터, 북한을 지나는 차가운 저기압과 우리나라 남동쪽의 따뜻한 고기압 사이에서 기압차가 커져 서울·인천·경기도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다.

 

내일(19일) 새벽부터 바람이 강해져, 아침부터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다. 특히, 19일 아침(09시)~저녁(21시)에 최대순간풍속이 90km/h(25㎧)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면서 수도권에는 강풍특보가 발표되겠다.

 

(풍랑) 19일은 서해중부해상에 순간적으로 바람이 100km/h(28㎧) 이상 매우 강하게 불면서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어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겠고, 천둥·번개를 동반한 돌풍이 불겠다.

 

(유의사항) 매우 강한 바람으로 인해 선별진료소와 같은 야외에 설치된 천막이나 간판, 건축공사장, 철탑 등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갑작스런 돌풍으로 인한 과수원 낙화 등 농작물 피해에도 대비하기 바란다. 또한 항공기 및 해상 선박 운항에도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운항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

 

[ 강수 전망 ]

우리나라는 따뜻한 공기가 머무는 가운데, 19일 아침부터 낮 사이, 북쪽으로부터 대기 상층(5km 상공 부근)의 영하 40도 이하의 찬 공기가 빠르게 남하하면서 대기가 매우 불안정해져 서울·경기도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낙성 비가 내리겠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낮 동안에 국지적으로 비구름대가 발달해 짧은 기간 동안 비가 내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질 가능성이 있다.

 

예상강수량(19일)

서울·경기도: 5㎜ 내외

 

[ 기온 전망 ]

중기예보기간인 다음 주말까지도 우리나라는 남쪽으로부터 유입되는 고온의 공기 영향을 주기적으로 받아 수도권 대부분 지역의 낮 기온이 15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겠으며, 평년 대비 4월 중순에 해당하는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다만, 19일 오후부터 차가운 북서풍이 강하게 불면서 한낮 기온이 10도 내외에 머무는 등, 오늘보다 2~7도 가량 낮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쌀쌀하겠다.

 

이후 20일부터는 찬 공기가 동쪽으로 이동하고, 다시 따뜻한 남서풍이 불면서 기온이 상승하여 포근해지겠다.

김정훈 기상전문기자 kspa@kspnews.com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