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제 의왕·과천 예비후보, ‘코로나19’ 감염증 예방 방역 소독 봉사

가 -가 +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20-03-04 [20:52]


[케이에스피뉴스] 김성제 의왕·과천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4일 ‘코로나19’ 감염증이 급속히 확산되는 가운데 의왕·과천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의왕역 일대를 시작으로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소독 봉사활동에 나섰다.

 

김 예비후보는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코로나19’ 방역에 나서 압축식 분무기와 분사형 소독제를 이용하여 노약자 등 시민들의 이동이 많은 의왕역사 내부를 시작으로 버스정류장, 공중화장실, 부곡중앙로 주변, 내손2동 주민센터 주변 버스정류장, 아름채 복지관, 공원 등 다중이용시설을 위주로 소독 봉사를 진행했다.

 

김 예비후보는 “의왕시와 과천시를 나누어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다중이용시설 주변 행정력이 미치지 못하는 장소를 찾아 ‘코로나19’ 방역소독 봉사를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사태 발생 초기에 정부의 안일한 대응으로 마스크 수출을 통제하지 않아 지금은 국민들이 개인예방은 물론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필수적인 마스크를 구입하기 위해 한겨울에 새벽부터 줄을 서서도 고가의 마스크를 돈을 주고도 못하는 처지가 됐다”라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정부가 이제라도 전국 약국을 연결하는 ‘DUR시스템’ 등을 활용하여 마스크 사재기를 막고 공적마스크를 배포한다고 하니 늦었지만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라며 “제가 국회에 등원하면 국가적 재난 상황인 코로나19 사태 등 감염병 발생이 우려될 때는 공적자금을 동원해 감염병 확산 방지에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감염예방관리법’을 개정하겠다”라고 약속했다.

양건영 의학전문기자 kspa@kspnews.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