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성장가능성 높은 ‘유망 중소기업’ 223개사 선정

최초인증 170개사, 스타트업 분야 10개사, 재인증 43개사

가 -가 +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19-11-13 [08:15]

    경기도청


[케이에스피뉴스=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 어려운 경제 현실 속에서도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경기도내 중소기업 223개사가 ‘2019년도 경기도 유망중소기업’으로 선정됐다.

‘유망중소기업 인증제’는 성장 잠재력이 높은 중소기업을 발굴, 인증함으로써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이끌 강소기업으로 육성하고자 경기도가 시행중인 제도다.

올해는 600여개가 넘는 기업들이 신청해 약 3:1이 넘는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창업 활성화를 위해 올해 처음 신설된 스타트업 분야는 무려 7.5:1의 높은 경쟁률을 보여 인증제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에 선정된 223개사 중 최초인증을 받은 업체는 170개사, 스타트업 분야는 10개사 재인증을 받은 업체는 43개사다.

이들 업체는 경영평가, 특성평가, 기술품질평가, 일자리 성장성, 지속가능 경영능력 등의 항목에서 종합적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전체 평균 매출액은 115억5천만원, 평균 종업원 수는 38.4명으로 나타났다.

유망중소기업 인증 업체에게는 경기도지사 명의의 현판과 인증서가 부여된다. 아울러 경기도가 운영하는 각종 기업지원 사업에 대한 가산점 혜택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받을 수 있다. 선정기업에 대한 인증서 수여식은 12월 초에 개최될 예정이다.

이소춘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유망중소기업은 1995년부터 시작돼 현재까지 약 6천여개사가 인증을 받았고 인증기업의 최근 3년간 매출액 증가율은 평균 11.5%로 지속 성장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추진 기업체에 대한 우대 선발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기자 kspa@kspnews.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