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교육위원회, 대남초등학교 풍도분교 현장방문 실시

가 -가 +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기사입력 2019-10-21 [15:02]

    제1교육위원회, 대남초등학교 풍도분교 현장방문 실시

[케이에스피뉴스=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 경기도의회 제1교육위원회는 21일 경기도 유일의 도서지역 학교인 대남초등학교 풍도분교를 방문하여 교육환경 및 체육시설 등을 살펴보고 최근 5년간 학생 수 변화추이를 확인했다. 이번 현장방문은 교육환경으로서 도서지역의 한계를 이해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는 방안 모색과 향후 학생 확보가 어려울 경우를 대비하여 학교 운영계획에 대한 논의의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서 추진됐다.

‘대남초등학교 풍도분교’는 대부도에서 서해안 방향으로 24㎞ 떨어져 있는 면적 1.8㎢의 작은 섬에 위치해 있다. 지역적 환경 탓에 기상 상황에 따라 수송선 결항이 잦고 육지와도 비교적 멀어 전문가를 초빙한 협력 또는 참여 수업 등 다채로운 형태의 수업 진행이 어려운 실정이다.

또한, 교육시설이 초등학교뿐이어서 상급학교의 진학과 안정적인 교육환경을 확보하기 위해 학부모들이 미리 육지로 나가는 경우가 많아 학생 확보에 어려움이 있다. 현재, 풍도분교의 전교생은 1명뿐이고 내년에도 신입생 입학계획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학생이 없는 학교를 휴교상태로 계속해서 방치할 수는 없기에 고민해 볼 필요가 있는 대목이다.

이 같은 교육환경을 점검하고 천영미 위원장은 “단 한명의 학생도 포기하지 않는 것이 경기교육의 자부심”이라면서 “학교에서는 도서지역의 한계를 부각시킬 것이 아니라 지역적 특색을 적극 활용하여 특화된 교육환경을 개발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면서 “도의회 차원에서는 학생에게 학습권을 보장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어떠한 역할을 할 수 있을지 고민해 보겠다”고 말했다. 또한 “향후 학생 수급이 어려울 경우, 학교를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에 대한 진지한 논의가 필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류다인 정치전문기자 kspa@kspnews.com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케이에스피뉴스. All rights reserved.